회사소개 다문화기자단 정부지원사업 와글와글 최종편집일시:2021.06.14 (월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종합뉴스 다문화뉴스 오피니언 라이프 다문화 지역뉴스
정부정책 교육 행사 채용 부동산 동정/결혼/인사/부고 칭찬합시다 기타소식
 
다문화뉴스
전체보기
정부정책
교육
행사
채용
부동산
동정/결혼/인사/부고
칭찬합시다
기타소식
뉴스 홈 다문화뉴스 정부정책 기사목록
 
법무부, 외국인 자녀 한국국적 취득 쉽게하는 국적법 개정…‘중국이 95%
기사입력 2021-05-29 오후 1:24:00 | 최종수정 2021-05-29 오후 1:24:46   

법무부 "특정국 출신 우대 아냐"...

외국인 자녀의 한국국적 취득 쉽게 하는 국적법 개정을 두고 중국 등 특정국가에 특혜라는 반대 여론이 일자 법무부가 해명에 나섰다.

법무부는 “국가를 구분하지 않고 요건을 정한 것”이라며 반대 의견을 수렴할 뜻을 내비쳤다.

앞서 법무부는 지난달 ‘영주자 국내출생자녀 간이국적취득제도’를 담은 국적법 일부개정법률안을 입법예고했다.

이 개정안에는 △영주자격 소지자 중 2대 이상 국내에서 출생하거나 △구한말과 일제 강점기에 독립운동 등으로 시베리아, 만주 등지로 이주했다가 귀국한 동포처럼 혈통적·역사적으로 유대 관계가 깊은 재외동포에게서 출생한 자녀는 신고를 통해 국적을 취득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이 담겼다.

다만 7세 이상인 미성년 자녀에 대해선 국내에서 5년 이상 체류한 경우에만 신고를 통해 국적을 취득할 수 있도록 했다.

법무부의 이같은 입법예고 후 수혜 대상 대부분이 중국인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반대 여론이 거세졌다.

법무부에 따르면 이 제도의 적용을 받을 수 있는 국내 출생 영주권자 자녀는 지난해 말 기준 3930명이며, 이중 중국 국적자가 3725명으로 무려 95%에 달한다.

이에 국적법 개정을 두고 ‘중국 속국법’이란 비난이 일은 한편 현재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국적법 개정안 입법을 결사반대합니다’라는 글이 올라와 30만명이 넘게 동의한 상태다.

이같은 논란에 대해 법무부는 28일 브리핑을 열고 “국가 정책적으로 어떤 대상자들이 국익에 도움이 되고 사회통합에 용이할 것인가를 고려해 요건을 정했다”고 해명했다.

또 이번 개정안이 ‘혈통주의’를 부정하는 것 아니냐는 지적에는 “혈통주의 근간을 유지하면서 출생지주의를 일부 보완하려는 것으로, 혈통주의를 포기하는 것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송소영 법무부 국적과장은 “부모가 국민이면 자녀는 당연히 국적을 갖는 혈통주의는 기본원칙”이라면서도 “다만 외국인의 비율도 높아지고 다문화사회에 진입하면서 더 포용적인 사회로 가야 되지 않겠느냐는 차원에서 계획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세금이나 건강보험은 내외국인을 차별하지 않는다”며 “국적을 취득하게 되면 병역의무를 비롯해 당연히 국민이 지는 의무도 부담하게 된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반대하는 분들의) 의견이 정서적인 차원이라고 보진 않는다. 당연히 반대하는 분들의 목소리도 수렴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반대의견이나 우려에 대해서도 의견을 받아 검토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앞서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청원을 게재한 청원인은 “영주권 주 대상인 화교를 포함해 많은 외국인들이 사회에서 얼마나 많은 권리를 갖는지 안다”며 “대체 정부는 왜 존재하는 건가”라고 비판했다.

이어 “대한민국은 혈통주의 전통을 통해 우리 한민족의 정체성을 보존해나갈 것”이라며 “국적법 개정을 통해 저출산과 고령화를 해결한다는 것은 정말 터무니없는 사고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영주권 주 대상인 화교들 포함 많은 외국인들이 사회에서 얼마나 많은 권리를 갖는지 안다. 그들은 자국민들보다 더 쉽게 부동산을 구입하고 지방선거에 참여하며 각종 혜택까지 누릴 수 있다”면서 “우리는 외국인들이 한국에 융화되어 자국의 문화를 흐리고 그들이 한국인으로서 함께 살아갈 것을 원치 않는다. 외부의 침투로부터 한민족으로의 유대감과 정체성을 굳건히 지키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인터넷뉴스

기사제공 : 한국다문화방송 기자
< 저작권자 ⓒ KMB.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스폰서 링크

 
힐링에 좋은글(감동, 명언)  http://healingnote.storyshare.co.kr
마음을 정화시켜 드리고 행복을 드립니다.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국회 여가위, "다양한 가족에 차별적"…'건강가정'을 '가족'으로 법안명 바뀔까?
정부정책 기사목록 보기
 
  다문화뉴스 주요기사
다문화 결혼이민 여성에 최고 6.2% 금리
2016년 다문화가족지원센터 현황(16.7.7.)
양산다문화가족지원센터 여성가족부 장관상 수상
‘다문화 고부열전’시어머니 손잡고 고향 찾은 ..
싹싹한 서비스, 깐깐한 코스 고객들이 다시 찾는 ..
‘다문화가정 결혼식에 기부한다’, 착한 웨딩박..
2015년도 서울특별시도시철도공사의 다문화 가족 ..
동탄2신도시 금호어울림레이크 공공분양 기관추천..
 
 
주간 인기뉴스
울산동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다문화가정 아동 특별한..
충남외국어교육원, 제1기 초등생..
다문화 결혼이민 여성에 최고 6...
녹내장 초기증상, 눈에 좋은 최..
2016년 다문화가족지원센터 현황..
서울 둘레길 코스, 어떤 게 있나..
 
인기 포토뉴스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후원신청
 

회사명:한국다문화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3954 / 등록일자:2015년 10월 30일 / 제호:한국다문화방송 / 발행인:이은경 / 편집인:박성복
발행소(주소) : 서울시 송파구 충민로 66, 9층 (문정동, 가든파이브) / 발행일자 : 2016년 1월 1일 
대표전화 : 02-454-4093 / 팩스 : 02-2157-40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경

Copyright(c)2021 한국다문화방송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