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다문화기자단 정부지원사업 와글와글 최종편집일시:2021.04.16 (금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종합뉴스 다문화뉴스 오피니언 라이프 다문화 지역뉴스
 
종합뉴스
전체보기
교육·문화
보건·복지
사회·경제
정치·외교
환경·노동
스포츠·연예
국제
뉴스 홈 종합뉴스 국제 기사목록
 
바이든 '인종차별 퇴치' 행정명령… 불법체류자 추방유예는 제동 걸려...
기사입력 2021-02-02 오전 11:31:00 | 최종수정 2021-02-02 오전 11:31:24   

미국 최초 여성 재무장관 재닛 옐런(왼쪽)이 26일(현지시간) 워싱턴DC 백악관에서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 앞에서 취임선서를 하고 있다. 미국 상원은 전날 옐런 지명자 인준안에 대한 표결을 실시해 찬성 84표, 반대 15표로 통과시켰다. 

출범 1주일째를 맞은 미국의 조 바이든 정부가 불법체류자 처벌을 완화하고 인종차별 문제를 규탄하는 조치를 내놓으며 대선 전 약속에 따라 다문화 정책을 강화하기 시작했다.

AP통신 등 외신들에 따르면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아시아계 미국인 및 태평양 제도 주민(AAPI)에 대한 인종차별, 외국인 혐오, 편협함을 비난하고 이같은 관행을 퇴치해야 한다는 대통령 각서에 서명했다.

같은날 미 법무부는 멕시코 국경을 넘는 불법체류자들에게 무관용 원칙을 고수했던 트럼프 정부의 정책을 뒤집었다. 앞서 트럼프 정부는 국경을 무단으로 넘은 불법체류자를 형사범죄자로 간주해 기소하도록 했고 함께 국경을 넘은 피의자의 자녀들은 부모와 분리해 따로 수용하도록했다. 그 결과 약 5500명의 어린이들이 분리 수용되었으며 해당 정책은 2018년부터 중단된 상태다.

이와 관련해 몬티 윌킨슨 법무장관 대행은 전국의 연방 검찰에 하달한 새로운 지침서에서 앞으로 법무부는 오랫동안 유지해왔던 이전 정책을 폐지한다며 검사들을 향해 앞으로는 개개인의 사건 별 심리의 장점을 살려서 처리하라고 지시했다.

윌킨슨은 특히 범법자 처리에 있어서 이전처럼 연방정부의 정책에 따라서 처벌을 전적으로 의존하는 대신에 개인의 범죄전력이나 현재 상황, 형량에 따른 피해와 영향 등 다른 개인적 요소를 고려하도록 지시했다.

그러나 바이든 정부의 다문화 장려 정책은 순탄치 않을 전망이다. 멕시코와 국경을 공유하고 있는 텍사스주 정부는 바이든이 취임 첫날 불법체류자 추방을 100일간 유예하라는 지시를 내리자 이틀 뒤 소송을 제기했다.

텍사스주는 해당 조치가 연방 이민법 위반이라고 주장했다. 텍사스주 연방법원은 26일 판결에서 주정부의 손을 들어 바이든의 추방 유예조치를 일시 중단하라고 명령했다. 재판을 맡은 드루 팁턴 판사는 연방정부가 추방 유예조치에 대한 구체적이고 합리적인 이유를 제시하지 못했다며 14일간 유예 조치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인터넷뉴스



기사제공 : 한국다문화방송 기자
< 저작권자 ⓒ KMB.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스폰서 링크

 
힐링에 좋은글(감동, 명언)  http://healingnote.storyshare.co.kr
마음을 정화시켜 드리고 행복을 드립니다.
 
 
 
일본 후쿠시마 규모 7.3의 강진 “최소 101명 부상… 2011년 대지진 여진인 듯”
미얀마 군부, 쿠데타 공식 선언 1년간 비상사태 선포"…정부 장·차관 24명 교체!
국제 기사목록 보기
 
  종합뉴스 주요기사
캄보디아 결혼이주여성 스롱 피아비 "남편이 우연..
"드론" 세계 대회 상금 12억원, 12㎏ 이상은 국가..
국제결혼 줄어드는데… 미국 며느리, 영국·독일 ..
GTX·지하철 3호선 파주 운정신도시까지 연장될 ..
띠별 운세, 새해맞이 재미로 보는 꿈 풀이는?
19년만에 아파트 최대물량…'2017 입주대란설' 현..
2016년 해맞이 시간, 첫 해는 독도 '1월 1일 7시 ..
테러방지법 필리버스터 19시간 넘어…드라마 어셈..
 
 
주간 인기뉴스
전남선관위, 다문화가족 이주여성 선거 이야기 대회 개최...
충남외국어교육원, 제1기 초등생..
다문화 결혼이민 여성에 최고 6...
녹내장 초기증상, 눈에 좋은 최..
2016년 다문화가족지원센터 현황..
서울 둘레길 코스, 어떤 게 있나..
 
인기 포토뉴스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기사제보 독자투고 후원신청
 

회사명:한국다문화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3954 / 등록일자:2015년 10월 30일 / 제호:한국다문화방송 / 발행인:이은경 / 편집인:박성복
발행소(주소) : 서울시 송파구 충민로 66, 9층 (문정동, 가든파이브) / 발행일자 : 2016년 1월 1일 
대표전화 : 02-454-4093 / 팩스 : 02-2157-40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경

Copyright(c)2021 한국다문화방송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